2020.07.12 (일)

  • 흐림23.1℃
  • 흐림백령도22.0℃
  • 흐림북강릉20.3℃
  • 흐림서울25.1℃
  • 흐림인천24.5℃
  • 흐림울릉도20.8℃
  • 흐림수원25.0℃
  • 흐림청주24.8℃
  • 흐림대전23.7℃
  • 흐림안동21.5℃
  • 흐림포항20.7℃
  • 흐림대구21.4℃
  • 비전주23.4℃
  • 비울산20.2℃
  • 비창원21.2℃
  • 비광주22.3℃
  • 비부산21.3℃
  • 비목포21.1℃
  • 비여수21.2℃
  • 비흑산도18.5℃
  • 흐림홍성(예)24.2℃
  • 비제주24.6℃
  • 비서귀포22.8℃
기상청 제공
내년에는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 50곳 선정한다 - 2021년도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 선정 계획 발표 -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내년에는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 50곳 선정한다 - 2021년도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 선정 계획 발표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57() ‘2021년도 어촌뉴딜300사업대상지선정 계획을 발표했다.

 

어촌뉴딜300사업은 어촌의 혁신성장을 이끄는 지역밀착형 생활SOC(사회간접자본) 사업으로, 이를 통해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필수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특화개발을 추진한다.

 

해양수산부는 2024년까지 전국 300개소의어촌어항을 현대화한다는계획 아래, 2019년부터 현재까지 총 190개소를 선정하고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2021년에는 국민의 삶의 질 향상, 지역경제 활성화, 주민 참여도 등을 우선적으로 고려하여 대상지 50개소 내외를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대상지는 개소당 평균 100억 원(최대 150억 원, 국비70%, 지방비 30%)을 지원받게 된다.

 

지원대상은 전국의 법정어항(국가어항 제외)과 소규모 항포구 및 배후어촌마을이며, 공모 접수기간은 올해 93일부터 9일까지이다. 이후 서류 및 현장 평가 등을 거쳐 올해 12월 중 최종 대상지가 확정될 예정이다.

이번 공모는 평가항목 중기본구상 항목의 배점을 상향 조정하여(‘203’215) 사업의 비전 및 추진전략의 적절성에 방점을 두었으며, ·도의 평가도 강화(‘203’215)하여 광역자치단체의책임성과 관리 권한을 강조하였다. 또한, 사회적경제의 육성을 통한 어촌의 지속가능한 재생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사회적 경제조직이 참여할 경우 가산점을 부여한다.

 

김창균 해양수산부 혁신성장일자리기획단 부단장은 어촌뉴딜300업을 통해 어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이번 공모에 지역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며, “내년이면 사업이 3년차에 접어드는 만큼,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를 만들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