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구름많음속초10.4℃
  • 맑음9.3℃
  • 맑음철원8.7℃
  • 맑음동두천8.0℃
  • 맑음파주6.0℃
  • 구름많음대관령3.9℃
  • 맑음백령도7.3℃
  • 구름많음북강릉10.3℃
  • 구름많음강릉10.8℃
  • 구름많음동해10.6℃
  • 맑음서울9.1℃
  • 맑음인천9.1℃
  • 맑음원주11.1℃
  • 흐림울릉도8.5℃
  • 맑음수원7.7℃
  • 맑음영월12.6℃
  • 맑음충주11.2℃
  • 맑음서산6.4℃
  • 맑음울진9.4℃
  • 맑음청주11.3℃
  • 맑음대전10.2℃
  • 맑음추풍령11.3℃
  • 맑음안동13.5℃
  • 맑음상주12.8℃
  • 맑음포항16.4℃
  • 구름많음군산9.2℃
  • 맑음대구16.2℃
  • 흐림전주9.3℃
  • 맑음울산15.0℃
  • 맑음창원11.8℃
  • 구름조금광주10.3℃
  • 맑음부산15.1℃
  • 맑음통영12.5℃
  • 구름많음목포9.4℃
  • 맑음여수14.8℃
  • 맑음흑산도9.1℃
  • 맑음완도10.8℃
  • 흐림고창9.3℃
  • 맑음순천8.2℃
  • 맑음홍성(예)8.1℃
  • 맑음제주12.8℃
  • 구름조금고산11.5℃
  • 맑음성산11.7℃
  • 구름조금서귀포13.9℃
  • 맑음진주10.6℃
  • 맑음강화9.9℃
  • 맑음양평10.8℃
  • 맑음이천9.5℃
  • 맑음인제10.0℃
  • 맑음홍천11.5℃
  • 구름조금태백9.0℃
  • 맑음정선군10.1℃
  • 맑음제천10.8℃
  • 맑음보은9.9℃
  • 맑음천안10.0℃
  • 맑음보령6.5℃
  • 맑음부여8.4℃
  • 맑음금산10.0℃
  • 맑음9.5℃
  • 흐림부안10.0℃
  • 구름많음임실8.9℃
  • 구름많음정읍8.0℃
  • 맑음남원9.4℃
  • 맑음장수9.6℃
  • 구름많음고창군9.3℃
  • 구름많음영광군9.6℃
  • 맑음김해시15.4℃
  • 구름조금순창군10.2℃
  • 맑음북창원13.7℃
  • 맑음양산시11.3℃
  • 맑음보성군11.3℃
  • 구름많음강진군10.3℃
  • 구름조금장흥9.3℃
  • 구름많음해남8.0℃
  • 맑음고흥12.2℃
  • 맑음의령군12.7℃
  • 맑음함양군12.8℃
  • 맑음광양시13.8℃
  • 구름많음진도군10.4℃
  • 맑음봉화9.2℃
  • 맑음영주12.5℃
  • 맑음문경12.7℃
  • 맑음청송군13.1℃
  • 맑음영덕8.5℃
  • 맑음의성14.4℃
  • 맑음구미14.6℃
  • 맑음영천14.1℃
  • 맑음경주시10.5℃
  • 맑음거창11.6℃
  • 맑음합천13.2℃
  • 맑음밀양13.9℃
  • 맑음산청12.8℃
  • 맑음거제14.8℃
  • 맑음남해14.3℃
기상청 제공
경남개발공사 여자핸드볼팀, 2019-2020 SK핸드볼코리아리그 돌풍 이끌어..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개발공사 여자핸드볼팀, 2019-2020 SK핸드볼코리아리그 돌풍 이끌어..

 

- SK코리아핸드볼리그 5위로 시즌 마감...리그 최고성적 거둬

박세영(GK, 세이브 1), 허유진(LB, 득점 4), 김보은(PV, 득점 5) 

공격과 수비 조화 이뤄...

 

경남개발공사(사장 이남두여자핸드볼팀이 SK핸드볼코리아 리그에서 6승 8패로리그 참가팀 8팀 중 5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지난해 말 시즌 직전 김운학 감독의 부임으로 리그를 시작한 경남개발공사는 주변의 우려에도 불구하고 6승 8패라는 성적을 거뒀다.

 

특히 이번 시즌 우승팀인 SK슈가글라이더즈를 상대로 11영원한 우승후보 삼척시청과는 2승 무패의 성적을 거뒀으며서울시청부산시설공단과의 경기에서는 1점차 승부를 보여줘 지난해와는 확연히 다른 경기력을 선보였다.

 

사실 최근 몇 년간 경남개발공사는 매 시즌 전 다크호스라는 기대감을 받으며 시즌을 시작했지만매 경기 무기력한 경기력으로 리그 최하위의 성적을 거뒀다.

 

그러나 올 시즌부터 전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을 보여주었다.

 

올해 1월 만년 우승후보였던 삼척시청을 꺾으면서 그 기세는 더욱 높아졌다이후 서울, SK, 부산과의 경기에서는 1점차로 패하긴 했지만 호락호락하지 않은 팀으로 거듭났다.

김운학 감독은 지난 시즌까지 우리 선수들은 패배에 너무 익숙해져 있었다몇 번의 승리 후 우리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 회복과 한 경기도 놓칠 수 없다는 끈질긴 근성으로 매 경기 최선을 다한 결과 이와 같은 좋은 결실을 이룰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경남개발공사 여자핸드볼팀 단장인 김중섭 상임이사는 사실 우리공사는 매년 리그 최하위팀으로 인식돼 왔지만 이제는 그리 호락호락하지 않는 팀으로 변모했다강팀을 상대로 대등한 경기력을 보여주는 등 한층 강화된 팀으로 성장했다, “그동안 우리팀을 아끼며 사랑해주신 핸드볼 팬들의 기대에 부응해앞으로도 멋진 경기를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경남개발공사 인사총무팀 이상현(055-269-0425)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경남개발공사 여자핸드볼팀, 2019-2020 SK핸드볼코리아리그 돌풍 이끌어..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경남개발공사 여자핸드볼팀, 2019-2020 SK핸드볼코리아리그 돌풍 이끌어..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