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구름많음26.2℃
  • 구름많음백령도25.7℃
  • 흐림북강릉18.7℃
  • 구름많음서울28.3℃
  • 구름많음인천28.3℃
  • 비울릉도21.3℃
  • 구름많음수원28.2℃
  • 구름많음청주27.5℃
  • 구름많음대전27.6℃
  • 구름많음안동28.4℃
  • 흐림포항22.4℃
  • 구름많음대구29.3℃
  • 흐림전주26.3℃
  • 구름많음울산24.4℃
  • 구름많음창원27.5℃
  • 흐림광주26.7℃
  • 박무부산23.4℃
  • 구름많음목포23.9℃
  • 흐림여수24.8℃
  • 흐림흑산도22.6℃
  • 구름많음홍성(예)26.8℃
  • 구름많음제주24.7℃
  • 박무서귀포23.6℃
기상청 제공
학사모 쓴 102명 늦깎이 안동 학생들의 특별한 졸업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뉴스

학사모 쓴 102명 늦깎이 안동 학생들의 특별한 졸업식

안동시, ‘2019년도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 졸업식 가져

1128_학사모_쓴_102명_늦깎이_안동_학생들의_특별한_졸업식_(감사편지_낭독_후_권영세_안동시장과_인사를_나누는_권분한_할머니).jpg

 

1128_학사모_쓴_102명_늦깎이_안동_학생들의_특별한_졸업식_(권영세_안동시장에게_감사편지를_전달하고_있는_권분한_할머니).JPG

 

1128_학사모_쓴_102명_늦깎이_안동_학생들의_특별한_졸업식_(권영세_안동시장에게_쓴_감사편지를_낭독하고_있는_권분한_할머니).jpg

 

1128_학사모_쓴_102명_늦깎이_안동_학생들의_특별한_졸업식_(졸업장을_수여하고_있는_권영세_안동시장).JPG

 

1128_학사모_쓴_102명_늦깎이_안동_학생들의_특별한_졸업식_(기념촬영).jpg


“세상 어떤 학교의 졸업식보다 뜻깊은 오늘 졸업식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102명의 늦깎이 졸업생 모두의 건강과 행운을 기원합니다.” 권영세 안동시장의 졸업식 축사의 일부분이다.

안동시는 11월 28일(목) 오후 2시 안동댐 세계물포럼기념센터에서 ‘2019년도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 졸업식을 개최했다.

찾아가는 한글배달교실은 읍·면 단위에 거주하는 비문해자들을 위해 2014년부터 문해 교사를 파견해 한글 교육을 실시하는 사업으로 안동시와 한국수자원공사 안동권지사, 안동시평생교육지도자협의회 주관으로 6년째 운영해 오고 있다.

2014년 첫해 3개 면 45명의 교육생으로 시작한 한글배달교실은 해마다 확대돼 현재까지 천 명이 넘는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특히 올해는 전국 성인 문해 교육 시화전에서 권분한 학생(일직면, 90세)이 ‘내 이름은 분한이’라는 시를 써 최우수상을 받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이번 졸업식에서는 ‘국제교육도시 날’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졸업생 전원에게 학사모를 쓰는 기회를 제공하고 졸업 사진액자를 선물했으며,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뽐내는 ‘성인 문해 시화전’도 함께 개최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내년에는 더 많은 소외지역의 어르신들이 한글 교육과 함께 다양한 학습 과정을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홍보를 부탁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